종교와 학문

학문은 기준을 가지고 체계를 세우는 것이다.

그러나 계시로 세워지는 종교는 각기 다른 기준이 있을 뿐 아니라 기준을 믿음으로 받아들이지 않으면 학문적인 방법으로 다룰 수 없다.

기독교 신자는 자기 생각으로 계시가 무엇인지 알 수 없고, 오직 계시인 성경 자체를 통해 하나님의 계시를 알 수 있고 믿을 수 있다.

헤르만 바빙크, 개혁교의학, 부흥과개혁사,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